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뉴스 & 칼럼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987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376024 세계의 전사들(1)
3초의승부사
19:41 220 2 0
376023 혼신의 힘을 다하자(4)
문백
18:36 517 4 0
376022 반찬살 돈은 없으면서 ㅋㅋ(5)
알함두릴라
18:32 550 6 0
376021 남자의 착각 - 여자가 남자보다 착하다.(2)
Tyranno
17:11 814 6 0
376020 한장의 사진(4)
killwithme
16:27 1287 6 0
376019 이런(12)
보고싶은사람
16:15 869 1 0
376018 보이스피싱 문자 방금 왔네 ㅎ ㅎ
아니다이다
16:10 946 4 0
376017 걸그룹 4인방(8)
푸른달빛
15:33 770 2 0
376016 한국 프로복싱wba 수퍼페더급 세계챔피언(6)
나에게오라
15:29 748 0 0
376015 ■2단계로 제주경마 중단?(2)
아틀란티스
15:07 781 5 0
376014 오동이 엄마와 약속,3(10)
문백
15:01 539 2 0
376012 남의 일에 참견할 자격이 누가 있는가...
Tyranno
14:26 627 5 0
376011 1년여만에 해 봤던 경마.(8)
가감
14:23 935 1 0
376010 실전과 입베팅(1)
당콩머신
14:15 429 6 0
376009 점심후 담배한대피며후진입마!(6)
축선정
12:37 996 3 0
376008 그 많던 대상경주 후원사 다들 어디로 갔나...(2)
이선
12:36 825 8 0
376007 경마책자의 마번들은요★(8)
오고가며
12:18 880 1 0
376006 모든전쟁의 승패는 포병이?? 그럼 바다에서는(7)
killwithme
10:52 583 1 0
376005 조교사정보 보다가 생각나서!(8)
축선정
10:33 1045 1 0
376004 난제
무아지경
10:05 451 0 0
376002 이제는 온라인 된다고 난리다(6)
당당하게자유롭게
07:19 2013 2 0
376001 사이비 종교 여자, 3(4)
문백
01:54 1595 7 0
376000 심란한 마음에(8)
류강수
00:11 1477 6 0
375999 현재 확진자 현황(1)
히아신스
2021.05.11 1000 10 0
375998 진짜경마!!(4)
축선정
2021.05.11 1374 3 0
375996 한국경마에 이은 한국야구(3)
나에게오라
2021.05.11 1633 5 0
375994 어머니께서 의료사고를...(13)
호호2
2021.05.11 1584 11 0
375992 굿~~~ 요(3)
알함두릴라
2021.05.11 759 4 0
375990 똥줄탄 이혁..(5)
대구쌩
2021.05.11 2343 3 0
375986 기억해두세요(4)
무아지경
2021.05.11 1301 2 0
375985 방사능 오염이(1)
쌍피
2021.05.11 827 12 0
375982 돌아온 김우남 마사회장..(12)
장미언덕
2021.05.11 2695 6 0
375980 오늘의 단어(3)
알함두릴라
2021.05.11 726 3 0
375979 서울 양반들(6)
슬기둥
2021.05.11 1650 9 0
375977 전두한을 위한변명(7)
killwithme
2021.05.11 1135 1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