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토토게시판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987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357605 경주시체육회(2)
보고싶은사람
18:08 363 1 0
357603 외로워서 만나고-(3)
하얀달빛
17:18 737 1 0
357602 마주치지 말자...
레전드힐스
17:10 396 0 0
357601 부동산 특별공급(6)
당콩머신
16:52 594 3 0
357600 코로나 세계신
개바람좌지포흠
16:15 814 2 0
357599 통통하고 탐스런 엉덩이(1)
23착이라도
16:14 902 1 0
357598 예상가,전문가, 프로 베터는 구분해야....(1)
삶이고달프다
15:12 627 0 0
357597 조지베이커 셀렉션 아이 해브 빈 어웨이 투 롱
리셋
15:03 286 1 0
357593 문세영 이현종 인터뷰(뉴스1 Tv)(18)
슬기둥
12:52 1122 4 0
357592 무관중경마
잔인한사나이
12:49 1221 2 0
357590 땅을 치고 후회할 것이다!!!(2)
당당하게자유롭게
12:33 1375 4 0
357595  지금 경마 시행 합니다!
시니컬
13:03 792 3 0
357589 일본이 왜 그렇게(6)
호호2
11:48 1254 2 0
357588 생각의 전환~우리는 '마권 불매운동'투쟁을 하고있다!!(12)
ㅡ마혁ㅡ
10:42 1276 6 0
357596  지랄 합시다!(1)
시니컬
13:19 495 4 0
357586 경마는 내가 잘함(7)
혁사마
09:42 1331 8 0
357587  RE: ㅎ~;;(1)
ㅡ마혁ㅡ
10:15 561 3 0
357585 여기 오시는분들은(1)
보고싶은사람
09:27 605 5 0
357583 이래저래 5연상은 갈거 가튼디(9)
레인보우74
06:15 1430 1 0
357582 Foreigner - I Want To Know What Love Is(4)
도찐개찐
06:08 440 2 0
357594  RE: Foreigner - I Want To Know What Love Is(1)
잔인한사나이
12:54 44 0 0
357581 좋은생각.@
축만제
03:51 407 4 0
357580 온라인경마 할수밖에 대안이 없다(9)
카론
02:16 2051 28 0
357579 편애중계 김채은
호호2
00:34 957 2 0
357578 역시 절믐의 행진은 게속댄다(2)
레인보우74
00:27 726 0 0
357576 (영화) 범죄도시(1)
인천총각
2020.07.04 704 1 0
357573 좋은글, 여보시게(3)
스톤니
2020.07.04 1232 9 0
357572 깜짝 놀랐네요...
호호2
2020.07.04 783 3 0
357568 ♤오늘은..
안개초
2020.07.04 671 4 0
357567 폼생 폼사~~ 남자는 라면 먹고 이빨 쑤쉬는거여~~(15)
말마존
2020.07.04 1682 8 0
357566 예상가가 경마일에 예상하는 건 너무나 당연하다!!!(1)
당당하게자유롭게
2020.07.04 892 6 0
357564 장수 목장의 언덕주로 개장식에 참석한 정세균 총리..(4)
단식승부사매직파크
2020.07.04 1098 3 0
357560 (음악)You Don't Have To Say You Love Me - Dusty Spring..(1)
인천총각
2020.07.04 308 3 0
357559 (음악)정글 피버
인천총각
2020.07.04 300 2 0
357558 (음악) 스웨이
인천총각
2020.07.04 308 2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