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732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276118 덕구야를 보니까 옛날 생각이 나는구나,,,ㅎㅎ(2)
복병길
01:08 157 0 0
276117 무제
머니돈니
00:39 170 0 0
276116 조작(1)
이과수
00:24 421 0 0
276114 이혁이 안미우면 사람이 아니다.(9)
복병길
2017.07.22 1230 0 0
276113 아니면 말고 참 쉽죠
site
2017.07.22 530 0 0
276112 NEW 막 경주 예상, 귀감 및 감동의 글도 점수화.^^!~(9)
경마의진화
2017.07.22 735 0 0
276111 경마보다 게으름병(2)
HRBC미친마왕
2017.07.22 631 1 0
276110 내일 부 / 5경 의견주셈 ㅡ(21)
maybe
2017.07.22 1181 1 0
276109 독고다이 ㅡ(9)
신의이수
2017.07.22 1246 4 0
276108 레이팅에... 왜 혼선이 왔을까?...(15)
해란강
2017.07.22 993 6 0
276107 도박에서 중요한 거 빼먹었네요.
도박하면나
2017.07.22 1020 0 0
276106 못난놈 에효!!(14)
천근
2017.07.22 1465 0 0
276105 마토욜의 잠시휴식& 낡은 으막한곡 ^^&(5)
차밍아찌
2017.07.22 607 2 0
276104 경마장에서 저 보실려면.(1)
도박하면나
2017.07.22 1203 2 0
276102 흐름이 중요한 경마와 토토(3)
도박하면나
2017.07.22 961 0 0
276101 이수야!(5)
므찐오빠
2017.07.22 1257 0 0
276103  RE: 이수야!(2)
신의이수
2017.07.22 546 0 0
276100 더욱 악랄한 사기경륜판(9)
프로갬블러도민준
2017.07.22 1360 1 0
276099 계곡에서 내장탕까지???????!!!!!!!!!!(8)
덕구야
2017.07.22 1605 3 0
276098 막경주...(6)
해란강
2017.07.22 1283 1 0
276096 * 야근 끝나 퇴근했던 간호사.. ^^*(25)
bluesky
2017.07.22 2567 4 0
276095 이제 일어 낫네요(4)
팔색조74
2017.07.22 1118 1 0
276094 10R.... 선행 난타전(4)
해란강
2017.07.22 1568 1 0
276091 중복인데 삼계탕 한마리 이라도 하세요.
머니돈니
2017.07.22 672 0 0
276090 빅투아르 허접기수는 아닌 듯
달큰한인생
2017.07.22 1216 0 0
276089 동들때 타령 이쯤에서 END..(6)
Gambler
2017.07.22 1238 1 0
276088 찬호,효정~!(2)
이과수
2017.07.22 1557 0 0
276087 운이라 생각하자고. . .(19)
다함께적중
2017.07.22 2020 2 0
276092  지지리 운이라곤..(5)
다함께적중
2017.07.22 552 1 0
276086 당분간 배당~(1)
리피아2
2017.07.22 1371 0 0
276085 과천 본장에서 ㅡ낮잠 잘곳없나요??(12)
킹스
2017.07.22 1621 1 0
276082 빅투아르...첫기승1착(4)
생긴대로
2017.07.22 1591 0 0
276081 경마장에는 썩은 도토리만 늘렸다...
gorvhrxks
2017.07.22 1095 0 0
276079 왜 불만이 없을까...
gorvhrxks
2017.07.22 688 0 0
276078 ★★★석워원님
고배당맨
2017.07.22 701 0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