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718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270235 마장이면 삼번 한번 사보렴..
장미언덕
18:57 1 0 0
270234 막경
sjkim
18:31 725 0 0
270231 이걸 어케해서 묵나여....(1)
567
11:31 3387 0 0
270230 여기는 과천 구관5층입니다(1)
머니돈니
10:53 2049 0 0
270227 마사회동영상저장(1)
09:03 1765 0 0
270226 ^^
대박1
08:56 703 0 0
270225 5만원들고 경마장이나갑니다.(3)
머니돈니
08:51 2193 0 0
270224 쉬는 시간을 위한 도시락
sniper
08:50 1416 2 0
270223 {음악} 투 첼로스- 선더스트럭
인천총각
08:48 250 1 0
270222 {음악}크리스탈 게일- 브라운 아이즈 1978
인천총각
08:44 126 1 0
270221 {음악}조영남-모란동백/사랑없이난못살아/지금
인천총각
08:42 190 1 0
270220 {음악} 어메이징 그레이스-켈틱 우먼(1)
인천총각
08:39 168 1 0
270219 강남의전설(3)
ssill
08:30 1264 0 0
270218 영화나봅시다(2)
머니돈니
08:29 765 0 0
270217 우리 마음이 지쳐 있을때
민아바라기
08:12 426 1 0
270216 나들이갑니다(본장)(4)
춤추는용
07:22 1080 0 0
270215 새벽산에 오르다(9)
승수
06:23 1121 2 0
270214 자신감을!(1)
축만제
00:18 700 1 0
270213 고전영화(외화) O.S.T(2)
해란강
2017.04.22 875 0 0
270212 검빛앱깔려고하는데..(2)
복병전문
2017.04.22 817 0 0
270211 토욜 막겜 소액 한구라(1)
묵제이
2017.04.22 2478 0 0
270208 1번만 시간 을 돌릴수있다면!!!(8)
천근
2017.04.22 2318 2 0
270207 내일은 과천으로~~~^^
팔색조74
2017.04.22 1218 0 0
270206 무제.(11)
장미언덕
2017.04.22 1239 4 0
270205 추억의 노래 한곡[3](14)
왕초보에요
2017.04.22 750 2 0
270204 피곤한 하루(1)
머니돈니
2017.04.22 964 0 0
270202 (심포닉) 고딕 메탈 몇곡...(4)
해란강
2017.04.22 322 1 0
270199 유도마탄 아가씨(5)
순항함대
2017.04.22 2825 1 0
270198 믿어왔습니다 김 X 예상가(10)
프로갬블러도민준
2017.04.22 2641 1 0
270197 적폐가수...(5)
해란강
2017.04.22 2146 1 0
270196 즐거운 토요일 노래로 마무리~~(11)
승수
2017.04.22 892 7 0
270195 추억으로 가는 당신~(9)
하얀달빛
2017.04.22 864 1 0
270194 예상지보단 이걸 봐보세요.(7)
언제나승리
2017.04.22 3631 0 0
270193 ***(6)
게길리우스2
2017.04.22 947 1 0
270192 인간은 노력하는 한 방황한다...(1)
해란강
2017.04.22 685 0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