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706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267413 소스줄께(1)
신끼님I
11:52 326 1 0
267412 통시 문짝에
디리미르
11:15 416 0 0
267411 영자님~(2)
디리미르
11:06 387 0 0
267410 뭘 사야하나유(2)
대호출격
10:41 727 0 0
267409 내일 기대되네^^(4)
삼복식만
09:49 1270 0 0
267408 어머님 수라상 바드시와요~~(7)
팔색조74
08:35 1354 0 0
267407 실패는 성공의 담보
달큰한인생
07:50 854 0 0
267405 지금까지!
축만제
02:40 932 0 0
267404 이번주 한잔쏜다.다모여!(3)
신끼님I
01:00 2128 1 0
267403 마권구입 문의드려요(10)
무폐강자
00:36 2476 0 0
267402 조인권 스타트에 자리 잘잡고 오경환 채직 힘(1)
wdnc
00:12 2715 0 0
267401 젓소부인 가슴공개 --
킹스
2017.02.27 3325 0 0
267399 나에 보ㅡ스(4)
aksgo
2017.02.27 2676 0 0
267398 경마 졸업 합니다(33)
금은
2017.02.27 3378 1 0
267397 바보같은 배팅@@@(4)
오늘불패
2017.02.27 2543 0 0
267393 경마란(11)
타워1
2017.02.27 2359 0 0
267392 지난 주 간만에 깨진 원인(4)
프로갬블러도민준
2017.02.27 2940 0 0
267390 로그인하면 사설광고가 4개나 오네
프로갬블러도민준
2017.02.27 1282 0 0
267389 임기원기수 면허정지 3개월(9)
김병홍부산
2017.02.27 3274 1 0
267391  100배 이상 세금 돌려 주세요..(1)
고치
2017.02.27 2451 1 0
267388 탄지신공 니ㅡ임(7)
aksgo
2017.02.27 1215 3 0
267387 ◆ [월화특집] Racing Plus ◆
운영자
2017.02.27 690 0 0
267386 트리플나인,파워블레이드-4일 출전등록(4)
김병홍부산
2017.02.27 2254 0 0
267394  100배 이상 세금 돌려 주세요..
고치
2017.02.27 548 0 0
267385 경마이야기(4) - 예시장에 대한 소고(小考)(4)
배테랑
2017.02.27 2505 2 0
267382 Re:벤츠 2017 보셈. @^~') ㅋㅋ(8)
탄지신공
2017.02.27 3167 3 0
267380 시기하는것일까 자중하라는것일까(3)
실크로드
2017.02.27 2282 0 0
267376 태종이 형님 복귀가 점점 늦어지는군요(12)
신마승부
2017.02.27 4023 0 0
267375 이번주엔 이거 하나 건졌네요~(12)
초록복어
2017.02.27 5753 0 0
267373 경마. 환수우선? 혹은 적중우선?(2)
디리미르
2017.02.27 2709 0 0
267372 blue스카이님....(5)
해도리
2017.02.27 1708 4 0
267371 나시대님(6)
행운의별
2017.02.27 1727 2 0
267370 1%경마승리자의 말말말(18)
벤츠2017
2017.02.27 3591 3 0
267369 경마로 하더라도 밥값은 남기자.(9)
달큰한인생
2017.02.27 2785 0 0
267366 씁쓸하내요(7)
드림하트
2017.02.27 2688 0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