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727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274322 복귀
크롬
03:41 36 0 0
274321 생방송 온라인 ㅋ┠ㅈ┃노【 M K 3 1 3 。COM 】
좋은시간
03:08 16 0 0
274320 경정 적중내역 어느 싸이트 예상가(1)
하얀눈
02:24 200 0 0
274319 * 작은 실험..(2)
bluesky
00:25 547 1 0
274318 * 야밤엔 망가.. ^^*(1)
bluesky
00:12 582 1 0
274317 오늘도 역시나(1)
투투
2017.06.27 507 0 0
274316 지식쌓기 열공하세요(2)
머니돈니
2017.06.27 491 0 0
274315 가입 인사 드려요(41)
나그랑
2017.06.27 706 1 0
274314 경마일마다~~~(1)
musin40087
2017.06.27 548 0 0
274313 혜선이니까 하는거지 최시대같으면 하지도 않아(1)
코마이티
2017.06.27 950 0 0
274312 겸손하게~~좀, 겸손하게~~~~(3)
곤마동행
2017.06.27 608 0 0
274311 프로 예상가~~
도전마
2017.06.27 592 0 0
274310 혜선아 봤냐(7)
코마이티
2017.06.27 1799 1 0
274309 축도 없는 사삼쌍조라,,,,,,(29)
복병길
2017.06.27 1868 3 0
274308 문재인정부 경마 단계적 폐지설??..(3)
하얀그림자
2017.06.27 1800 0 0
274307 @ 마장에서 만난 극과극의 두 아우 @(18)
나래아범
2017.06.27 1613 3 0
274306 갠신히<-=- 오랜만에 들어보네요.(2)
머니돈니
2017.06.27 771 1 0
274305 야간 경마 일정.
호호2
2017.06.27 1416 0 0
274301 인증샷은 계속됩니다.(14)
복병길
2017.06.27 1560 3 0
274299 똥마가 강조교를‥(2)
마신
2017.06.27 1397 1 0
274297 이벤트성으로 꼴찌마를 복.쌍으로 맞추기(3)
교과서적인경마는없다
2017.06.27 1221 1 0
274296 우리마우님들 하이염..^^(15)
복민호
2017.06.27 776 2 0
274292 꿈속에서 과천 경마장이 나왔는데(5)
교과서적인경마는없다
2017.06.27 1599 0 0
274291 (주) 옆집누나란 통장쓰는넘들 사기꾼들입니다(1)
닭바위
2017.06.27 2719 0 0
274290 검빛동냥아치(20)
S1
2017.06.27 2291 3 0
274289 나의 경마! 그리고 인연!(13)
산사춘
2017.06.27 1936 3 0
274287 김혜선의 교묘한 빨래질(5)
코마이티
2017.06.27 3037 1 0
274286 ◆ [월화특집] Review & Preview 22회 ◆
운영자
2017.06.27 477 0 0
274284 슬픈 아집,그런데...
맥선생
2017.06.27 1752 1 0
274281 욕심내지 말자.(13)
복병길
2017.06.27 1958 1 0
274280 오늘의 음악(2)
머니돈니
2017.06.27 750 0 0
274279 너무 멀리는 가지 마세요(6)
자비는없다
2017.06.27 1532 2 0
274278 야..황정현,,똑바로 들어(1)
2017.06.27 2621 5 0
274277 경마 그놈참..(5)
말불알커
2017.06.27 1775 0 0
274276 우~와~ 띠바~!.(9)
천라지망
2017.06.27 2113 3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