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토토게시판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943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324709 나이스!!!
R82
14:17 187 1 0
324708 월척이 없네
경마지존
14:03 341 5 0
324707 라이언 일병
흑석동연탄집
13:29 341 2 0
324706 금요9경주.단방 세금너무많아(2)
수프리모
13:14 550 1 0
324703 활기찬 하루
머니돈니
11:59 297 3 0
324702 마혁님.정의지마님!(1)
짜집기선수
10:37 320 1 0
324700 한숨자고 일나니 심심해 죽겠네ㅎㅎ(8)
천둥소리
10:13 891 0 0
324699 무사히 여친(도끼) 랑 안착(2)
gay
10:09 1320 0 0
324698 춘천에서 오려합니다(11)
최고이스
09:48 1067 1 0
324697 민석 아범 보시게나(3)
진솔
09:48 693 6 0
324696 프로그램 베팅에 의한 토요 서울 경마(1)
대중천1
09:17 979 0 0
324695 남자는 힘들다~~(15)
이븐여우
09:11 1100 4 0
324694 이런 미친년이 있네요..^^(1)
무사백동팔
08:37 2134 2 0
324693 To .보거님(3)
불량중년
08:20 693 4 0
324692 만능 열쇠
대중천1
08:08 638 3 0
324691 모심기 철입니다,,,,,대박 트랙터를 공개 합니다,,,(12)
RECKLESS
08:00 979 2 0
324690 노다지(1)
대중천1
07:51 858 3 0
324689 자물쇠(12)
불량중년
07:42 748 5 0
324688 마사회매장공기청정기설치를...
마장돈은내꺼
07:18 484 2 0
324687 희망은 - 아침에 활력이 됩니다(15)
킹스
07:09 528 3 0
324686 9kg 감량(8)
지금만지러갑니다
06:53 1353 3 0
324685 천둥아천둥아 너 왜 그러니?(8)
천둥소리
06:43 781 3 0
324684 굿모닝입니다...^^(15)
musin40087
06:31 506 3 0
324683 쟈키 김혜선에 대한 좋은생각..(12)
장미언덕
06:29 1144 3 0
324682 김혜선 기수가 한달 쉰이유(1)
호돌쓰
06:22 1419 1 0
324681 상쾌한 경마장으로,, 고고(1)
머니돈니
06:04 583 3 0
324680 @ 소 원 @(27)
나래아범
05:46 1012 2 0
324679 오랜만 알렌 워커(4)
머니돈니
05:26 506 3 0
324678 아침저녁~(1)
축만제
05:11 264 2 0
324675 이번엔 한번 제대로붙겟습니다(1)
삼팔육
01:58 1100 0 0
324674 5-25 제주 나들이 에상!
시니컬
01:24 583 0 0
324673 ^^감빛 가입혀구 도중! 근 4개월 지켜만봤는데^^♡(14)
smileagain
00:32 1089 7 0
324671 벌써 열두시~~~(25)
이븐여우
2019.05.24 1441 7 0
324670 남자 라면 말입니다 .(18)
킹스
2019.05.24 1705 5 0
324669 대관령목장님(9)
밤나무
2019.05.24 1298 6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