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토토게시판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943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339525 남은 인생 잘 살아봅시다...(펌).
musin40087
17:04 209 2 0
339524 삼로커 솔직히 안봔는데
이상두다
16:33 473 2 0
339523 경마온라인배팅(11)
호돌쓰
16:16 781 2 0
339522 마사회 부산경마공원이 뭔 짓을 했는지..
말을만나읏샤
15:46 902 5 0
339521 명분과 실리(2)
학사
15:40 605 3 0
339520 4마리쌍조 몇구멍 인가요(10)
쌍조
15:04 1111 0 0
339519 예쁜 여자(3)
하얀달빛
14:32 1573 1 0
339517 기수도 경마팬을 별로 안좋아한다는데...(3)
이선
14:08 1430 5 0
339516 3000송이 장미와 소주병 뚜껑의 만남,,,(7)
RECKLESS
13:53 1056 0 0
339515 최시대기수(5)
akqkf
12:59 2387 1 0
339513 일상(21)
made
12:36 1221 1 0
339512 월요일 화이팅(1)
인샬라
12:22 748 1 0
339511 겨 울 그리고 애 상 . .(11)
탄지신공
11:54 1078 5 0
339510 (lunch) 맛점들 하세효~~^^*(15)
마사형통
11:41 1034 6 0
339509 날씨가 차가워 지면서...(5)
짜장고빼기
11:39 968 3 0
339508 아내가 핸드폰이라면?(12)
푸틴
11:39 1474 5 0
339507 타다 금지법 통과시킨 국개의원 나리들을 보는 우리..(3)
RECKLESS
11:11 1133 2 0
339504 문중원 유언글...(8)
창이
09:44 2761 5 0
339503 햐 진짜 같이짜증나게 못놀 사람(10)
지벤스
09:27 2607 6 0
339505  RE: 햐 진짜 같이짜증나게 못놀 사람(2)
창이
11:00 396 1 0
339502 난 어제봤다(4)
뽀로느
08:53 2299 2 0
339501 징징징(1)
짜장고빼기
08:47 1232 4 0
339500 한주의시작돼는~(1)
보석상자
08:22 1023 4 0
339499 사계ㆍ브라자 마이라이타(1)
made
08:03 1078 3 0
339498 12월하면&
축만제
07:52 495 5 0
339497 정하늘 왜 사기?(4)
프로갬블러도민준
04:51 2640 3 0
339496 막가파 예상가들(3)
프로갬블러도민준
04:42 2233 3 0
339493 []사진[]두번째글(중략(16)
레디꼬
02:04 1694 1 0
339492 [사진]마지막 인사(4)
레디꼬
01:24 1705 4 0
339491 [원본사진]마지막 인사(3)
레디꼬
01:23 825 2 0
339490 [사진]마지막 인 사(5)
레디꼬
01:22 1034 4 0
339489 오늘 죽다 살아왛네요(2)
조교달인
01:10 3168 1 0
339479 뇌피셜입니다.(5)
퀵코리아
00:14 1584 3 0
339478 오늘 경주는(2)
레스비
00:07 1419 0 0
339477 [마]지막 글(5)
레디꼬
2019.12.08 1089 2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