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제안게시판
자유게시판
서울예상&복기
부산예상&복기
제주예상&복기
초보게시판(Q&A)
토론광장
경마학
뉴스 & 칼럼
경륜/경정게시판
명예의전당
공지사항
 
 
개인게시판 지점검색 스팸신고
 
     
 
   
 
  여자..1 2016-06-09 16:29
  상상대로   | 작성글 목록   4744 0   0

평범하지만 20대에 여친이 몇명있었다


그중에 1년후배가 미모로는 단연 으뜸..크레오파트라 느낌 ㅋㅋ


포근한 느낌의 고려생명에 다니던  **희..


술만 마시면 집으로 데려달라고..그리고 잠시 들어가서 차한잔가라고 하던 **정


남친이 군대가고  나를택했던 **순


우연히 알게되어 한눈에 반한...정말 청순 그차체의  **희  <현재 근처에거주>


항상 웃음을 띤  ..??? 이름도 기억안나네..그리고 2-3명정도 더있었는데..


이여자들은 한번에 싸그리 정리한게 지금의 와이프..


남친이 군대..**순은  남친이 제대하자  다시 고무신 원상태..ㅋㅋ


크레오파트라 닮은 후배와  청순 그자체는 ..정말 힘든 결정였음


그외는 크게 작용하지 않았지만..


언제나 여친들에게 물어본다..


내가 4형제중  막내지만  부모님을 모시고 살아야할것같다고..농담반 진담반..분위기따라..


물어보지 않은 두명이  크레오...청순녀..


모두들  옵이 막내인데  왜..?   대부분 반기지않는다


이상하게  그 대답을  듣는순간  여친과는 더 가깝게 지내기가 힘들어진다


진짜 모시고 살자고 그런게 아니다 ...나역시 부모님과 같이 살생각은 없다 ..다만 왠지 물어보고싶은 충동이..

...

..........

.............

어느날  친구가 미팅을 주선..


여기서 와이프를 만났다  당시 대학3학년


걍  몇번의 만남을 더하고  물어본다   ...위질문..부모님 모시는것


와이프  ...조금의 망설임이 없이  옵이 원하면 당연히 그렇게 하는게 맞지...............

.............................................. 이 말에 ........................여자가 전과 다르게 보였다.......................


그리고 사귄지 몇달후  어머님이 전문사기꾼에 걸려  보증을 서는 바람에...


한순간에  전재산을 날린다...그리고  여기 김해로  ..맨땅에 텐트치고 생활..


그리고  그때부터 신축빌라가 들어서기 시작했다...그때 그지역에 첫빌라 지을때  어머님이 함박집을..


그렇게 다시 일어섰다... 함박할때  와이프가 부산에서 넘어와 설거지며 온갖 잡일을 시간이 날때마다 도왔다


주변의 어른들이 칭찬이 쏟아졌다...  요즈음 애치고 너무착하다고..


당시  여친은  정말  내한마디면  무조건 따랐다...


집하고 학교밖에 몰랐든 평범한 여학생이..


여친집에서  지금껏 이런적없든애가  새벽에 들어오는게 빈번하니..미쳤냐고 자주


야단을 맞았지만   나와 같이있을수만 있다면  뭐든지... 졸업여행도  빠지고


나와  남해여행을 ..ㅋㅋ   


그런 여친이 ...지금의 20년된 와이프다...


하지만.....


누가 말했든가   결혼은 미친짓이라고.....


결혼전...약간의 혼수문제가 생겼을때...


그때  백프로  촉이 왔는데..부모님과 형님의 설득으로 그만.....ㅠ ㅠㅠ ㅠ ㅠ ㅠ ㅠ ㅠ ㅠ


잠시후..

댓글 한마디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로그인 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괸돌 | 2016-06-09 17:21:43
근대 경마을 하세요
이사오사사키 | 2016-06-09 19:34:07
일기는일기장에
정호짱 | 2016-06-09 19:48:29
참 사람을 끄는 카리스마가 좋은분 같습니다

한데 언뜻 채워지지않는 무언가가 보임니다
내게시판으로| 인쇄 | 글쓰기 답글 추천 목록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신고
278001 휴양 복귀....
마혁거세
07:09 18 0 0
278000 서울 6경주 ....... 6경주 ....!!!!!
놀러와
06:48 276 0 0
277999 단방으로(2)
단방으로
06:11 641 0 0
277998 가지고&
축만제
04:10 388 0 0
277996 파수꾼님 ^~^)(12)
HRBC미친마왕
00:36 1346 1 0
277995 경찰기동대(2)
오빠최고
00:05 1584 0 0
277994 스피릿오브한센(9)
마스타
2017.08.18 2265 0 0
277993 진흙탕 전투!(6)
천근
2017.08.18 2203 0 0
277992 질의 답변 연구 그리고 내일고배당 예측(9)
마루
2017.08.18 2613 1 0
277990 0818 저녁뉴스
생존
2017.08.18 1411 1 0
277989 ^^돌아온포경선 경고장^^(3)
수호신
2017.08.18 2917 0 0
277988 경마???(1)
영원이
2017.08.18 1047 0 0
277987 나는 괜찮습니다.(2)
이과수
2017.08.18 977 0 0
277986 대박나는 하루 되세요(2)
멋진남
2017.08.18 815 0 0
277985 다시한번 느끼는거 경마 참힘드네(2)
시간도둑
2017.08.18 1620 0 0
277984 마왕님(1)
파수꾼
2017.08.18 703 0 0
277983 제일 아까운 경주
교과서적인경마는없다
2017.08.18 2155 0 0
277982 섭아(5)
므찐오빠
2017.08.18 1198 1 0
277980 적수가 ^^없네요..(3)
이과수
2017.08.18 2602 0 0
277979 차밍아찌님! ^@^(3)
산사춘
2017.08.18 1012 1 0
277978 예상가란게 왜 존재하는지 모르겠네요(1)
백두중간
2017.08.18 1484 1 0
277976 부8경주 소액
리피아2
2017.08.18 2280 0 0
277975 저녁약속빵꾸.
이과수
2017.08.18 905 0 0
277974 혼자먹는 저녁(3)
이과수
2017.08.18 1715 0 0
277973 택시 운전사 당시 실사진~(8)
탱탱구리
2017.08.18 3156 1 0
277972 버스 민폐녀(1)
탱탱구리
2017.08.18 2552 1 0
277971 소 달리기 VS 말 달리기(2)
경마의진화
2017.08.18 1145 2 0
277970 그 모바일로(2)
952배
2017.08.18 1146 0 0
277969 황당하고 재미난 승마 실수 장면
생존
2017.08.18 1212 0 0
277968 두달(2)
HRBC미친마왕
2017.08.18 1158 0 0
277966 혹시 요 근래에 동착 경주
크룬
2017.08.18 1070 0 0
277965 북한이 미군 철수를 간절히 바라는 이유(1)
생존
2017.08.18 1400 1 0
277964 뜸할아버지애기좀하&#44248;읍니다.(1)
마판영웅
2017.08.18 747 0 0
277962 노조위원장을 살해하다.(6)
민석
2017.08.18 2333 3 0
277961 주한 미군 철수(48)
스팬딩투미
2017.08.18 2284 4 0
◀이전 1 2 3 4 5 6 7 다음▶
글쓰기